로그인 회원가입 모바일
 


한아시아 PANN

한아시아 판 58호

e-book

PANN

[갑질 공화국] 무참히 짓밟힌 '서민의 꿈'

작성자: 뽀동이, 날짜 : hit : 1281, scrab : 0 , recommended : 1 , attach : 2

한집 걸러 한집 꼴. 업종도 다양하다. 치킨부터 커피, 피자, 아이스크림 등 이젠 거리에서 프랜차이즈 아닌 가게를 찾기 힘들 정도다. 최근 3년간 전국 프랜차이즈 가맹점 수가 20% 넘게 늘었다. 한때 프랜차이즈가 은퇴한 퇴직자나 청년 창업자의 ‘희망’으로 떠올랐던 결과다. 

하지만 그 열기는 오래가지 못했다. 우후죽순 생겨난 프랜차이즈로 인해 종사자와 매출은 크게 늘었지만 영업이익률은 제자리걸음. 최근에는 갑질 이슈의 중심에 서면서 '공공의 적'이 됐다. 불공정 관행, 오너 리스크, 횡포 등의 대명사로 굳어지면서 여론의 뭇매를 맞고 있다. 공정거래위원회도 프랜차이즈 갑질 경영에 칼을 빼들었다.

프랜차이즈업계는 발등에 불이 떨어진 상황. 자정 노력을 하지 않으면 사정당국의 제재는 물론 소비자가 등을 돌릴 수도 있다.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가 지난 10일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프랜차이즈 혁신위원회’를 발족, 가맹사업 불공정관행 근절대책 마련에 나선 것도 이와 무관치 않다.


1


◆ 개업 많고 폐업률 높아… 갈등도 급증

현재 국내 프랜차이즈 산업규모는 149조원. 점포 수로 따지면 20만곳이 넘고 브랜드 수는 5200개를 돌파했다. 이미 포화상태로 하루 평균 2.4개의 브랜드가 사라지는 레드오션이지만 예비창업자들은 여전히 프랜차이즈로 몰린다. 이유는 간단하다. 개인 창업보다 손쉽고 안전하다는 판단에서다.

한 예비창업자는 “경험이 부족하다 보니 체계적인 시스템을 갖춘 프랜차이즈의 장점을 높게 볼 수밖에 없다”며 “노하우도 그대로 얻을 수 있고 홍보를 따로 안해도 되므로 좀 더 장사에만 집중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하지만 경쟁이 과열되다 보니 프랜차이즈 본사와 가맹점주 사이의 분쟁이 급증했다. 가맹본부와 오너의 갑질 행태와 불공정 관행이 주된 이유다. 공정위에 접수된 분쟁 사례는 10년 전보다 3배 가까이 많아졌고 각종 고소·고발과 법정 소송으로 이어지는 경우도 늘어났다.

피자프랜차이즈 피자헛 가맹점주 200여명은 현재 피자헛 본사와 소송 중이다. 피자헛 본사가 광고비를 따로 걷으면서도 마케팅 명목으로 별도의 비용을 계속 떼가고 있다는 이유에서다. 한 김밥프랜차이즈업체도 가맹점에 비싼 식재료와 광고비를 강요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두곳 모두 본사 측에서는 “문제가 될 게 없다”는 입장이지만 비슷한 방식으로 가맹법을 위반하는 사례는 꾸준히 증가했다. 공정위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가맹사업법 위반 건수는 2008년의 2배가 넘는다.


2



프랜차이즈업계 한 관계자는 “가맹본사가 영업방식 등의 노하우와 브랜드를 제공하고 가맹점주들은 자본을 들여서 함께 성장해 나간다는 게 지향점이 돼야 하지만 현실은 갑을관계에 가깝다”며 “계약 전까진 장밋빛 미래를 꿈꾸게 만들고 일단 창업하고 나면 각종 비용을 떠넘겨 가맹점을 갉아먹는 게 전형적인 악덕 가맹본부의 행태”라고 말했다.

분쟁의 원인은 다양하지만 본사가 이익을 위해 가맹점 숫자 늘리기에만 주력하는 게 가장 큰 문제라는 지적이다. 프랜차이즈 시스템의 개선을 요구하는 목소리 역시 높아지고 있다.

한 가맹점주는 “가맹본부에 사회적 책임을 더 크게 부과하고 가맹점 수가 일정 수준을 넘어서면 관리에 더 집중하도록 제도적 뒷받침이 필요하다”며 “그 다음으로는 본사가 유통마진을 공개하고 로열티를 받을 때 가맹점 경영실적을 감안해주는 등 세부적인 방안에 대한 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장밋빛 희망으로 출발하는 프랜차이즈 창업. 더 이상 본사만 배불리는 약육강식의 무대가 돼선 시장의 성장을 기대하기 어렵다. 갑질이 근절돼야 최근 프랜차이즈업계에 붙은 불명예스러운 꼬리표도 떨어질 것이다.


2.jpg (96.2Kb) (0)
1.jpg (164.2Kb) (0)
 
댓글 3 | 엮인글 0  

번호 제목 작성자 추천 조회 등록일
36470 2018 러시아 월드컵 대한민국 경기 응원전 안내 [4] 재태국한인회 0 518
36469 6월 18일 내맘대로 한줄 태국뉴스 [11] 한남동 0 234
36468 동방쉰기님 포인트 감솨여~~ [1] 공부가주 0 63
36467 '좋은데이' 소주 무제한 무료 [차이씨푸드] [5+1] 차이씨푸드 0 422
36466 [오늘의 운세] 2018년 6월18일 월요일 (음력 5월5일 신사, 단오 [3] 어디보자 0 92
36465 남편에 울고 사기에 속고..여성 의뢰인 등친 흥신소장 실형 [3] 뽀동이 0 294
36464 2018년 6월 18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4] acacm 2 93
36463 오늘 응원준비는 다하셨나요? [3] Free Young 0 217
36462 월드컵경기를.... [2] rbowk 0 318
36461 사랑하는 운영자씨 [8] 아카지키 0 315
36460 순대국집 [3] 콩가루 0 505
36459 쿠쿠밥솥 수리 문의 [3] mrddung 0 233
36458 러시아 월드컵 경기 태국 중계방송 안내 [6] 공부가주 0 563
36457 태국에도 제면기가 있나요? [3+2] 터이디 0 188
36456 [오늘의 운세] 2018년 6월 16일(음력 5월3일 기묘일) [2] 어디보자 0 107
36455 "월드컵 보며 치맥하려면 작은 호프집 가세요" [2] 뽀동이 0 282
36454 방콕에서 일용직/단기아르바이트 민혀기여 0 359
36453 거스름돈에 관한 2가지 잡썰 [6] 또바기안재훈 1 393
36452 지금 환율 심상치 않네요 [3] 공부가주 0 762
36451 한인회 뭐 응원전 그런거 안해요? [8] 사립탐정 0 455
12345678910



인기글

한지식인-미해결질문

마켓플레이스

가전 판매해용

귀국이유로 가전 판매해요 ^^ 1.가스...

레노버 노트북

노트북사면서 받은 신품 백팩입니다. 크기는 ...

르네셀 다이아몬

르네셀 대표 상품 다이아몬드 ...

프리미엄 정보


%3Ca+href%3D%22..%2Fthai%2F%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HOME%3C%2Fspan%3E%3C%2Fa%3E+%3E+%3Ca+href%3D%22..%2Fthai%2Fcommunity.php%22+class%3D%22Klocation%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EC%BB%A4%EB%AE%A4%EB%8B%88%ED%8B%B0%3C%2Fspan%3E%3C%2Fa%3E+%3E+%3Ca+href%3D%22..%2Fthai%2Fcommunity.php%3Fmid%3D8%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EC%82%B4%EC%95%84%EA%B0%80%EB%8A%94+%EC%9D%B4%EC%95%BC%EA%B8%B0%3C%2Fspan%3E%3C%2Fa%3E+%3E+%3Ca+href%3D%22..%2Fthai%2Fcommunity.php%3Fmid%3D59%22%3E%3Cspan+class%3D%22Klocation%22%3E%EC%9E%90%EC%9C%A0%EA%B2%8C%EC%8B%9C%ED%8C%90%3C%2Fspan%3E%3C%2Fa%3E